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취업스타

Home > 커뮤니티 > 취업스타
게시판 보기
제목 2021년도 졸업생 이*영 - 유윌비손해사정
내용

 

1.본인소개

안녕하세요, 저는 21년에 의무행정과 졸업생 18학번 이하영입니다.

 

 

2.학창시절은 어떠했나요?

친구들과 즐겁게 웃고 떠들고, 시험기간에는 학교에 남아 함께 공부를 했던 기억이 떠오릅니다. 친한 친구가 많지 않아 혼자 공부를 했던 신입생 때와 달리, 마음이 맞는 좋은 친구들을 만나 힘들지만 시험도 즐겁게 준비하는 시간을 보냈던 것 같습니다.

 

 

3. 한림성심대 의무행정과를 선택하게 된 계기는?

처음에는 그저 한림성심대의 의무행정과라는 곳이 취업에 강하다더라는 담임선생님의 추천으로 알게 되었습니다. 알아보니 졸업 후 병원으로 대부분 취업을 한다는 것을 알았고, 병원은 사람들이 계속 찾는 곳이기 때문에 사람을 계속 필요로 하는 곳이라고 느껴 오래 직장을 다닐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여 오게 되었습니다.

 

 

4. 현재 직장을 선택한 동기는?

대부분의 졸업생분들이 병원으로 취업을 하시는 것이 봐왔지만 병원에서 일하게 될 경우, 토요일도 근무를 할 수 있다는 점, 유니폼을 입을 수도 있다는 점이 아쉬웠습니다. 2,3학년의 시기에 건강보험청구실무 과목을 공부하며 보험에 흥미를 느껴 관련된 일을 하고 싶게다는 생각을 하기도 했습니다. 그래서 주 5일근무, 자율복장, 보험심사 이 3가지 조건을 충족시킬 수 있는 곳을 찾아보다가 현재의 직장으로 오게 되었습니다.

 

 

5. 현 직업에 대한 자부심은?

저는 현재 회사에서 고객이 보험금을 청구하면 청구내용과 서류를 검토하여 보험금을 산정하는 업무를 하고 있습니다. 돈을 다루는 업무이기 때문에 신중해야 하고, 전문직종으로 보험에 대한 공부는 필수이고, 기본적인 의학적 지식도 업무에 도움이 되기 때문에 어렵지만 뿌듯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6. 앞으로의 포부와 꿈이 있다면?

배움의 길은 끝이 없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현재 하고 있는 업무에 적응하여 이 분야의 전문가가 되고 싶습니다.아직은 배울 게 훨씬 많은 단계이기 때문에 부지런히 배우고 공부하여 후에 기회가 된다면 손해사정사 자격증에도 도전해보고 싶습니다.

 

 

7. 후배들에게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가 있다면?

학생으로서 학교에서 하는 활동에는 충실했으면 좋겠습니다. 지각이나 결석을 하지 않는 기본적인 것부터 관련 자격증을 취득한다던지, 시험을 열심히 준비한다던지 그 모든 것이 나중에 뿌듯하고 보람찬 성과를 이루어 낼 것이라고 믿습니다. 또 하루, 잠깐이라도 시간내어 놀러다닐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열심히 공부한 만큼 열심히 놀 수 있는 사람이 후회없는 학교생활을 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파일
이전,다음보기
이전글 2021년도 졸업생 유*의 - 중앙대의료원 교육협력 현대병원 원무팀
다음글